요셉 성인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미나스 제라이스, 피규에이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발현 목격자 루시아 데 예수 수녀가 요셉 성인님께로부터 전달받음

메시지에 관하여:

피규에이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선교사들의 봉헌식이 거행되는 동안, 제단 위에 요셉 성인님의 상이 있었고, 어떤 시점에서 그것은 매우 강렬한 빛을 내기 시작했다. 우리는 무슨 일이 발생하고 있었는지 이해하기 위해 그 움직임을 지켜보았고, 사제들이 성체를 봉헌하기 위해 다가왔을 때, 많은 관문들이 빠르고 강한 방법으로 그들 위에서 열리기 시작했다. 그 순간, 태양처럼 빛나는 요셉 성인님께서 나타나셨다.

그분 뒤에는 아프리카로 가는 길이 있었고, 그분께서는 아이들에게 둘려 싸여지셨으며, 그분께서는 또한 그분의 팔들 안에 아프리카의 아이를 데리고 오셨고, 우리가 인도주의적인 사명들이 지도층에게 중요하다는 것을 이해할 수 있도록 그분께서 오셨다고 말씀하셨다.

그분과 함께, 그분께서 봉헌된 각 선교사에게 어떤 영적이며 내적인 은총을 가져오셨고, 그분께서 특별한 메시지를 전달하셨다. 그것은 지난 8월 18일에 그분의 발현들의 순환이 끝난 이후에 처음으로 요셉 성인님께서 발현하신 것이었다.

그분께서 우리에게 말씀하셨다:

나는 하느님의 뜻과 그분의 신성한 사랑에 의해 침묵하며 왔다. 나는 아프리카의 혼들을 환영하고 섬기는 것이 나에게 중요하기 때문에 온 것이며, 그것은 하느님의 계획에, 존재들의 마음들에, 모든 자연의 왕국들의 자의식에 구제하는 사랑의 첫 번째 사명에 봉헌되고 있고 사람들을 환영하기 위함이다.  

나는 너희가 이미 받아온 축복이 충분하지 않기 때문이 아니라, 너희가 하느님께 부르짖고 있는 사명이 얼마나 중요한가를 이해를 해야 하고, 세상의 네 코너들에서 계속적으로 부르짖어야 하기 때문에 너희를 축복하기 위해서 온 것이다.

내가 너희의 발걸음들을 동행하는 것처럼, 창조주께서도 너희의 발걸음들을 동행하고 계신다; 너희의 영들을 고무시키는 것을 통하기도 하나, 너희의 좁은 길들을 관찰하는 것을 통하기는 하나, 나는 항상 너희를 동행할 것이다.

오늘 너희 마음들이 하는 데로, 천국들이 열린다, 인류가 이룬 각 봉헌에서, 새로운 공덕들이 인류의 구원과 구속을 위해서 발생된다.

오늘 나는 단지 축복만 가지고 온 것은 아니다; 너희가 아프리카에 갈 수 있도록 나는 너희 영들에게 좁은 길을 열며 온 것이다. 내가 그곳에 있다. 무소부재와 사랑으로, 나는 너희에게 가장 필요한 곳의 방향을 지시한다. 너희 삶들의 변형을 만날 수 있도록 나와 함께 가자.

자녀들아, 인도주의적 사명들은, 세상에서 부르짖게 되는 다른 기도자와의 만남에서와 마찬가지로, 이 시대를 위한 구속의 기둥들이고, 그들은 창조주께서 인류의 구속과 변형에 있어서 살아 있는 그분의 희망을 유지하기 위해 그분 자신을 유용하게 하는 도구들이다.

나는 은총을 가지고 왔다. 나는 새로운 단계에 이르는 문을 가지고 왔다. 나는 너희의 혼들과 너희의 삶들에 대한 확언으로써 온 것이다. 나는 침묵으로 너희를 기다리고 있고, 아프리카가 너희를 기다리고 있으며, 이보다 더 나아가, 각 존재 안에는 아프리카가 있고, 너희를 기다리고 있다고 내가 너희에게 말하기 위해 너희의 아버지요 친구로서 온 것이다, 그래서 그것이 섬길 수 있는 너희의 마지막 기회였다면 너희가 너희 교우를 섬기게 될 것이다. 나는 하느님께서 기뻐하시는 것처럼, 나는 너희의 발걸음들과 함께 기뻐하고, 너희의 봉헌을 통해 그분의 사랑을 새롭게 한다. 

오늘과 항상, 너희는 나의 순결한 마음을 가지고 있다.

너의 아버지이시며 친구이신,

가장 순결하신 요셉 성인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