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의 장미이신 성모 마리아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미나스 제라이스, 피규에이라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성모님께로부터 전달받음

사랑하는 자녀들아,

아마겟돈의 시간 동안에, 너희의 굳건함이 그리스도님 안에서 깨어질 수 없는 것이 되길 바란다.

아무것도 너희를 혼란스럽게 하는 것이 없길 바란다.

믿음의 성스런 불꽃이 매 순간 각 상황을 극복할 수 있도록 너희를 가르쳐주길 바란다.

지금은 모든 사람이 모든 사람을 대적하는 영적 전쟁의 시간이지만, 기도를 통해서, 너희는 정죄 받는 길을 따라 혼들을 데려가기 위해 노력하는 이 세계적인 운동으로부터 자유로울 것이다.

몇 년에 걸쳐, 나는 섬김을 통해서뿐만 아니라, 기도의 권능과 힘을 통해 너희의 교우를 어떻게 도울 수 있는가를 가르쳐왔다.

이제, 그 어느 때보다도 더욱 더, 기도는 우리의 성심들이 완전히 물러날 때 하느님과 교제할 수 있도록 너희를 허용할 그 좁은 길이 될 것이다.

기도하는 사람들은 내 곁에 있을 것이고 나는 그들의 변천과 정화의 과정을 두루 통과하는 그들을 동행할 것이다 왜냐하면 내 마음의 대 승리가 또한 너희의 삶들 안에서 발생할 것이기 때문이다.

내 아드님의 말씀들과 마찬가지로 성사들 안에서 그분을 찾는 것을 멈추지 말아라. 그곳에는 너희 모두를 위한 지원과, 모든 것이 풀어질 순간들에 너희가 필요하게 될 보호가 놓여있다.

사랑하는 자녀들아, 항상 감사하여라, 그리하면 너희가 이 생애에서 겸손해질 수 있는 것을 배울 것이고 겸손이 평화 속으로 너희를 데려갈 것이다.

인내하며 줄곧 내 아드님 곁에서 계속 걸어라, 왜냐하면 그분의 신성한 빛이 모든 역경들을 사라지게 할 것이며, 신뢰하는 마음들은 치유될 것이기 때문이다.

나는 나의 부름에 응답하는 너희에게 감사한다!

너희에게 은총을 베푸시는 분,

너희의 어머니이신 동정녀 마리아, 평화의 장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