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4월, 1일, 수요일

Mensajes diarios
요셉 성인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파이산두, 아우로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발현 목격자 루시아 데 예수 수녀가 요셉 성인님으로부터 전달 받음

기도를 통해서 하느님의 순수함의 원천을 구하여라 그리고 하느님께 너희의 몸부림치는 고통들에 대한 끊임 없는 봉헌과 침묵을 통하여 가장 내면에 있는 비난들을 타파하여라.

정신은 항상 죄 속으로 떨어지며 인간의 감정들은 항상 약하지만, 아이야, 너의 혼은 더 많은 물질적 몸인 인간의 연약함을 진정시키기 위해 너의 자의식의 공간을 확보해야 한다.

네가 겪은 비난들에 대해 너의 마음이 슬프게 되도록 하지 말아라; 너의 약한 감정들을 강조하는 것을 통해 너를 패배시켜려는 원수를 허용하지 말아라. 네가 너의 주님의 마음 속에서 순수하고 깨끗하게 느껴질 수 있도록, 하나님의 마음 안에서 피난처를 찾고, 그분께서 그분 자신의 보혈로 너의 부끄러움과 두려움을 씻어내시도록 하여라.

성체 안에 계신 그분의 몸을 응시하는 것을 두려워하지 말아라; 그분의 십자가에 너의 마음을 두는 것을 두려워하지 말아라, 그것은 너의 가장 인간적 불행들을 넘겨주어야 하는 곳이기 때문이고, 너를 위한 주님의 순복이 영원하다는 것을 너에게 상기시키며, 너의 몸들의 약함을 너의 혼이 응시하는 곳이고, 주님의 순복 안에는 너의 마음을 깨끗하게 하기 위한 자비와 순수함이 항상 있을 것이기 때문이다.

십자가에서 너의 삶을 이미 정복하신 그분 이외에는, 패배를 당하도록 네 자신을 허용하지 말아라.

너는 이것을 위한 나의 축복을 갖고 있다.

가장 순결한 요셉 성인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