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8월, 3일, 월요일

Mensajes diarios
평화의 장미이신 성모 마리아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미나스 제라이스, 피규에이라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성모님께로부터 전달받음

사랑하는 자녀들아,

천상의 교회가 행성으로서의 지구에 영적으로 접근함에 따라, 더 큰 것이 인류의 내적 이며 물리적인 움직임으로 있게 될 것이다.

그것은 밤을 낮으로 바꾸기 위하여 인류의 심연과 어둠 속으로 들어가는 커다란 빛과 같다.

전 세계적 변화의 이 순간에, 더욱 진심으로, 잘못들과 고통의 사슬들에서 그들을 해방시킬 수 있도록 천상의 교회를 허용하는 것에 혼들이 열망해야 할 때이다.

천상의 교회는 창조력을 가지고 내려올 것이며 그러한 충동을 환영하는 사람들에게 주게 될 것이다, 그래서 그들은 영원하신 하나님을 신뢰하는 그들의 신앙을 고백할 것이다.

천상의 교회가 그의 정문들을 열기 시작하는 동안, 천사들이 그 안에서 나와 땅으로서의 지구로 내려가 그의 엄숙한 도착을 준비한다.

그러나 나의 자녀들아, 너희들은 이 순간을 견뎌내야 한다. 빛과 어둠이 줄곧 만날 것이고, 그 시점부터, 전투의 마지막 순환이 열릴 것이며, 이 때에 인류 안에서 사랑 아니면 무관심을 분명히 나타낼 것이다.

세상에서 행해지는 기도와 선한 일이 많을수록, 천상의 교회의 영적이며 내적인 효과로 더 큰 것이 있게 될 것이다; 그리고 구원의 가능성이 없었던 혼들이 고려될 것이다.

이 순간, 천상의 교회가 가능한 모든 마음에게 도달할 수 있도록, 제단의 복된 성체를 경배하는 모든 사람들이 의도적으로 협력할 것이다.

나는 나의 부름에 응답한 너희에게 감사한다.

너희에게 은총을 베푸시는 분,

너희의 어머니이신, 동정녀 마리아, 평화의 장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