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8월, 2일, 일요일

Mensajes diarios
평화의 장미이신 성모 마리아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미나스 제라이스, 피규에이라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성모님께로부터 전달받음

나의 사랑하는 자녀들아,

너희의 마음들이 천상의 교회의 도래를 받아들일 수 있기를 바란다, 왜냐하면 모든 사람들이 그것을 필요로 할 것이기 때문이다.

내 아드님의 영적 교회 앞에서, 모든 의도들이 창조주의 발치에 닿을 수 있도록, 너희의 삶들이 봉헌과 찬양으로 되길 바란다.

인류의 이 절정에 달한 순간에, 내 아드님께서 천상의 교회를 내려오게 하실 것이다, 그래서 가장 많은 수의 혼들이 지원을 받게 될 것이다.

인류의 치유에 대한 필요성은 매우 크다. 이런 이유로, 나의 자녀들아, 지금부터 너희의 자의식이 사랑스런 봉헌의 행위가 되고, 행성으로서의 지구도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나는 너희들을 소집하고 있다.

천상의 교회는 그의 기하학적이고 신성한 방식으로 내려갈 것이다.

혼들은 유용한 하느님의 은사와 덕행의 임재를 갖게 될 것이다, 그래서 성령님께서 또한 가지고 오실 사랑의 내적 충동으로 봉사자들의 삶도 완성될 것이다.

이 날들 동안에, 내 아드님의 교회의 현존으로, 행성으로서의 지구가 자비로 응시될 수 있을 것이며, 인류는 진실하고 참된 회개의 행위를 통해 그의 많은 잘못들을 고칠 수 있을 것이다.

따라서 천사들이 이 시대의 불가능한 원인들에 개입할 수 있도록, 천국들의 문들이 열린 채로 남아 있을 것이고, 참회자를 위한 용서와 내적 화해의 향유로서, 그들이 영적 우주의 은총들을 가져오게 될 것이다.

나는 나의 부름에 응답한 너희에게 감사한다.

너희에게 은총을 베푸시는 분,

너희의 어머니이신, 동정녀 마리아, 평화의 장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