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5월, 14일, 화요일

Mensajes diarios
요셉 성인님의 매일의 메시지, 이탈리아, 시실리, 팔레르모에서 발현 목격자 루시아 데 예수 수녀가 요셉 성인님께로부터 전달받음

인류의 졸음과 무관심에도 불구하고, 혼이 아버지께 그들의 마음을 봉헌하는 것에 깨어난다면, 하느님께서는 그분의 깊은 사랑과 그분의 자비를 세상에 보내실 것이다.

주님께서 이 세상을 변형시키시고 구속하실 수 있도록, 마음들의 봉헌을 통해, 포기와 자아의 비움으로 그들이 그들 자신의 순복으로 통합되길 바란다.

기도하고 결코 희망을 잃지 말아라. 너희의 삶들의 순복이 날마다 더 많이 진실하고 더욱 충실하게 되길 바란다.

너희가 날마다 더욱 더 하느님과 그분의 은총의 도구들이 될 수 있도록 너희 마음들에서 발산하는 진실이 충분하게 되길 바란다.

시련들과 도전들이 날마다 너희 안에서 새로운 인간으로 만들어지길 바란다, 왜냐하면 어려움들에 직면하여, 너희는 사랑으로 비움으로 새로워져야 하기 때문이고, 너희가 이 세상에서 받은 것에서 돌아온 것에 관계없이, 너희의 봉헌들로 새로워져야 하기 때문이다.

날마다 영적인 목적을 위해서 살아라. 너희의 기쁨과 온전함이 매 시간 더욱 더 나은 섬김과 사랑으로 있을 수 있게 되길 바란다; 따라서 가장 중요한 것은 창조주의 은총 아래에서 사는 것이고 그분의 사랑이 대 승리를 하실 때, 그분께서 새로운 삶의 형태를 제정하실 수 있도록 너희가 도구들이 될 수 있는 것이다.

너는 그것을 위한 나의 축복을 갖고 있다.

너의 아버지이시며 친구이신,

가장 순결하신 요셉 성인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