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5월, 22일, 수요일

Mensajes diarios
요셉 성인님의 매일의 메시지, 이탈리아, 캄파니아, 카스텔 볼투르노에서 발현 목격자 루시아 데 예수 수녀가 요셉 성인님께로부터 전달받음

천국들이 마음으로 기도하는 사람들에게 열리도록 하자, 그래서 그들이 평화를 발견하게 되고, 그리하여 그들의 중보기도를 통하여, 행성으로서의 지구는 좀 더 많은 평화를 알게 될 것이다.

천국들이 마음으로 기도하는 사람들에게 열리도록 하자, 그래서 그들이 신의 현존을 인식하게 되고 그리하여 하느님의 마음의 거울이 그분의 창조물들에게 반영되어 그들의 잠재력이 사랑에, 창조에, 그리고 이 행성을 뛰어넘어 훨씬 더 많이 이것을 변형시키기 위해 깨어나게 된다.

자녀들아, 기술들을 발전시키는 것보다 오히려, 너희 마음들 안에 하느님의 선물들이 깨어나는 것을 추구하여라. 기도를 통해, 이와 같이 유일한 하느님의 닮음의 잠재력이 너희 마음들로부터 발산하게 하자, 이것은 오직 인간의 존재들만 그 안으로 운반할 수 있는 것이다.

현재 너희가 땅으로서의 지구에서 지능을 발전시키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치유하며, 구속하고, 모든 과거와, 모든 잘못들을 회복시키는 사랑-지혜를 나타내도록 해야 하며, 그것이 너희를 새롭게 만들고, 조금 더 모든 신의 창조물들을 새롭게 하는 것이다.

너희가 아직도 그것을 발견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에 나는 너희 자신들에 대한 진실을 찾아 오라고 너희에게 반복해서 말한다. 환각의 시간은 끝나가고 있는 중이며, 더욱 가까이 그것이 끝을 향해 오고 있고, 더 많은 인류는 그것에 집착하는 것 같으며 영적인 생명의 본질로부터 스스로 멀리 떨어져 있다.

이러한 것이 너의 마음들 안에서 발생하도록 놔두지 말아라.

기도하며 하느님과의 연합을 추구하여라. 너희 존재들의 아주 깊은 곳들에까지 내려가, 너희가 왜 여기에 있는지, 너희가 어디에서 왔는지. 너희가 무엇을 해야 하는지, 그리고 이 생 다음에 너희가 어느 곳으로 되돌아 갈 것인지를 밝히 드러내 보이면서, 그분의 평화와, 그분의 침묵과 그분의 사랑이 너희 자의식들 안에 정착하게 하여라.

기도를 통해 너희 존재의 의미를 바라보아라, 그리고 너희가 대답들을 구체화하지 못하고 있다 하더라도, 너희 마음들을 하느님과 일치하게 하고, 진정한 의미에서 주님으로 하여금 너희가 취할 수 있는 좁은 길과 다음의 발자취들을 너희에게 보여주시도록 하자.

순환들이 너희 앞에서 가속화되어 지나간다는 것을 기억하여라, 그리고 너희 마음들은 너희 자신의 내적 존재의 깊어짐을 통해 별들의 움직임을 뒤따라야만 한다. 자녀들아, 이러한 존재들은 신의 뜻을 사랑함으로 그것이 너의 자의식과 너의 마음 안에 정착하게 한다.

너희의 아버지이시며 친구이신,

가장 순결하신 요셉 성인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