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8월, 23일, 금요일

Mensajes diarios
영화로운 그리스도 예수님의 매일의 메시지, 아르헨티나, 코르도바, 라 쿰브레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예수님께로부터 전달받음

어떠한 환경이나 상황에도 불구하고, 나는 나에게 미소 짓는 것을 멈추는 너를 원하지 않는다, 왜냐하면 어느 누구도 네 위에 놓여진 환란의 힘과 그것들이 너의 삶을 완전하게 변형시켜야 하는 중요성을 나보다 더 많이 알고 있는 사람은 없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네 자신을 쓰러지게 하거나 낙담하지 말아라. 나는 모든 것을 유지하고 하느님의 기획을 추진하도록 모든 사람들에게 욕구를 주는 힘이 있다.

비록 너의 마음이 그렇게 느끼지 않는다 하더라도, 언제나 나에게 미소를 지으려 노력하여라. 나는 너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한 분이시다. 내 안에는 너의 감옥에서의 해방과 너의 감금상태의 끝이 있다.

오늘 너에게 발생할 수 있는 어떤 것도 우연이 아니고, 모든 것은 동기를 갖고 있다. 따라서, 내 안에서 네 자신을 확언한 것을 신뢰하여라, 그리하면 너는 모든 것을 관리할 것이다. 너는 내 사랑의 심오한 느낌을 통해서 너의 자의식을 일으킬 수 있을 것이며, 그렇기 때문에, 나를 따르는 사람들의 삶에서 내가 행하는 모든 경이로움과 진실을 다른 눈들로 보아라.

너의 자의식을 겁내지 말아라, 너의 존재의 각 부분을 하느님께 드리는 봉헌의 내적 장소로 만들면서, 너의 혼의 가장 친밀하고 비밀스러운 장소에서 나의 광선이 쓰다듬는 경이로움을 네 안에서 느껴라.

날아라, 혼의 날개들로 나에게 날아 오너라 그리고 네 가까이에서 거의 현실화된 커다란 관문과, 커다란 목표를 보는 것에 결코 실패하지 말아라.

나는 나의 말들을 너의 마음에 잘 간직하고 있는 너에게 감사한다!

너에게 은총을 베푸시는 분,

너의 스승이시며 주님이신, 그리스도 예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