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7월, 1일, 수요일

Mensajes diarios
요셉 성인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미나스 제라이스, 피규에이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발현 목격자 루시아 데 예수 수녀가 요셉 성인님으로부터 전달 받음

혼이 천국을 향해 바라볼 때, 그것은 그 자신의 영과, 그 자신의 믿음을 강화시키는 것이고, 그것은 그의 가장 순수한 열망을 발견하는 것이며, 하느님과의 그의 서원들을 새롭게 하는 것이다. 그러나 그의 눈들을 땅으로서의 지구를 향해 돌아설 때, 그것은 그의 희망을 잃어버리고, 현실이 될 수 있는 것을 믿는 그 자신을 발견하며, 그 자신 안에서, 혹은 교우 안에서, 무한성을 기다리는 성스러움을 나타내는 길을 인식하기 위해 애써 노력할 수 없다. 그 혼은 힘을 추구하고 기도하며 우주에서 응시하고 있는 것을 얻을 수 있는 방법을 아는 은총을 요구한다. 

그래서 오늘 나는 너희에게 말한다, 자녀들아, 너희가 천국을 행해서뿐만 아니라, 너희가 존재하는 현실을 바라보는 것을 시작할 때, 너희는 물질과 무한성이 인간의 자의식 안에서 일치하고 있다는 것을 발견할 것이다. 존재들이 현재 무엇이라는 것에 그들이 깨어날 때 흙과 영은 하나가 되며, 영원성 안으로 올라가기 위해 죽을 필요가 없게 될 것이다; 오히려, 너희가 너희의 삶들 속에서 진실한 삶과 영원성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기도한 것과, 찬양한 것과, 그리고 정신 안에나, 이미 말한 모든 것에 안에서 신성한 진실을 감싸지 않은 것이 마음들에게 드러내 보이는 선물이다, 왜냐하면 이미 말한 모든 것에도 불구하고, 매우 작은 것이 이해되고 경험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러한 이유로, 너희 자신들 안에서 성스러움을 추구하여라. 너희가 기도하는 동안만 그것을 찾지 말고, 너희가 살고 있는 동안 그것과 교제하는 하는 것을 찾아라. 

너희는 이것을 위한 나의 축복을 갖고 있다.

가장 순결한 요셉 성인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