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4월, 22일, 수요일

Mensajes diarios
요셉 성인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미나스 제라이스, 피규에이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발현 목격자 루시아 데 예수 수녀가 요셉 성인님으로부터 전달 받음

네 마음이 세상의 슬픔을 느끼고, 삶의 매 순간마다 인류의 슬픔을 회복시킬 수 있는 방법을 발견하면서 움직여지길 바란다.

하느님서 인간의 자의식을 회복시키시기 위한 도구로서 너를 변형시키실 수 있도록, 가장 작은 일들에서부터 가장 크게 순복한 것들에 이르기까지, 너의 행동들과, 감정들과 생각들을 그분께 봉헌하여라.

날마다, 네 안에서부터, 너의 이웃과의 형제애와 일치를 나타내고, 형제들과 자매들 사이에서 섬김과 협력을 나타내며, 한계들을 극복하고 경계들을 허무는 것을 나타내는 커다란 사랑이 태어나길 바란다.

너의 마음이 매 순간 살아계신 하느님을 발견하고 기회들을 수용하는 방법을 알면서, 필요함들을 발견하는 방법을 알고, 섬김과 고요함과, 침묵과 언어로, 삶에서나 기도로 있을 수 있도록, 모든 것들 안에서 그것이 세상을 치유할 수 있는 기회를 인식하길 바란다.

너희는 이것을 위한 나의 축복을 갖고 있다.

가장 순결한 요셉 성인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