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7월, 26일, 금요일

Mensajes diarios
요셉 성인님의 매일의 메시지, 우루과이, 파이산두, 아우로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발현 목격자 루시아 데 예수 수녀가 요셉 성인님께로부터 전달받음

하느님의 우주는 숭고하며, 그의 신비들은 헤아릴 수 없다. 그러나, 자녀들아, 천상의 높이들에 도달하기에 앞서, 너희가 진리와 하느님의 시간으로부터 너희를 분리시키는 층들과 베일들을 건너갈 수 있을 때까지, 너희는 너희의 인간의 조건을 다루는 것과, 땅의 시간과 그의 신비들에 의해서 인간들에게 유용할 수 있는 환각들을 초월하며 실행하는 것을 배워야 한다, 그래서 너희가 천상의 신비들뿐만 아니라, 무엇보다 우선 너희 자신들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내가 오로지 숭고한 것들에 대해서만 너희에게 말했다면, 너희의 정신들 안에서 진리로부터 환각을 만들었을 것이며, 경험으로서가 아니고, 너희가 지금 있는 모든 것 안에 표명된 삶으로서가 아닌, 이야기로서, 철학으로서 너희가 그것을 갖고 있었을 것이다. 때때로 내가 우주에 대해서 너희에게 말한 이유가 이것이며, 너희가 생각하고 너희가 지금 있는 그대로의 무엇과 너희 자신들에 대하여 너희가 발견해야만 하는 무엇 사이에서 다리를 창조하기 위해, 내가 때때로 너희의 인간적인 조건으로 되돌아간 이유가 이것이다.

진리는 이미 있는 것이다. 그것은 생명의 기원 안에 표명되었고 본질과 각 존재의 소우주 안에 숨겨져 있는 것이다. 그것을 발견하기 위해서, 마치 땅에서 승리를 위해 너희가 노력하는 것처럼, 천국의 대 승리를 위하여 너희가 노력해야 하고, 너희가 오늘 날 세상의 일들을 찾는 것처럼 그것을 찾아야만 한다.

이러한 좁은 길을 이미 걸었던 사람들의 실례를 찾아보아라. 그들 자신들 안에 살아 계시고 숨겨진 그리스도님을 발견하기 위해서, 시험을 당했고 인간적인 삶을 초월하였던 사람들의 경험에서 마셔라. 이들을 너희가 하느님이 아닌, 성인들이라고 부르고 있다, 자녀들아, 그리고 하느님께 도달하는 그들을 만든 것은 그들의 기적들이 아니라, 오히려 너희에게 영감을 줄 수 있고 자의식의 어둠에 빛을 비추도록 너희를 데려가는 그들의 실례인 것이다.

높은 곳에 있는 무엇에 도달하기 위해서, 너희는 너희 자신들을 들어 올려야 한다. 안에 있는 무엇에 도달하기 위해서, 너희는 깊어져야 한다. 그리고 이것은 너희가 생명의 기원으로 돌아올 때까지, 영원하고 지칠 줄 모르는 사명이다.

너희의 아버지이시며 친구이신,

가장 순결하신 요셉 성인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