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월, 5일, 금요일

Mensajes semanales
요셉 성인님의 주간 메시지, 우루과이, 아우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발현 목격자 루시아 데 예수 수녀가 성모님께로부터 전달받음

하느님 안에 너의 보증서가 있게 되길 바란다

하느님 안에 너의 보증서가 있게 되길 바란다. 모든 것을 있게 하신 분이신, 유일하신 한 분이시며, 모든 것들 안에 존재하시고, 사람의 마음들 안에서 침묵으로 숨어계신 분이시다.

하느님 안에 너의 보증서가 있게 되길 바란다. 유일하신 그분의 권능이 그 말씀에서 진정한 의미와 정의를 붙잡고 있다. 그곳에는 창조주로부터 오지 않는 힘은 아직 없으며, 그분의 창조물들 위에서 그분 자신을 결코 강요하시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천상의 근원에 되돌아 오는 좁은 길에 발걸음들을 취하도록 그들의 “예”와 그들의 의지를 기다리고 계신 분이시다.

하느님 안에 너의 보증서가 있게 되길 바란다. 그분께서는 비움의 본질과, 자아와 인류에 대한 청빈의 본질을 창조물들에게 밝히 드러내 보이시기 위하여 단지 지속적인 포기를 실천하실 뿐, 모든 것들을 갖고 계신 분이시다.

하느님 안에 너의 보증서가 있게 되길 바란다. 조건 없이 사랑하시는 분이시며, 완전함을 찾으러 가시는 분이 아니시라, 오히려 진실함과 의도의 순수함을 찾으러 가시는 분이신, 유일하신 분이시다.

하느님 안에 너의 보증서가 있게 되길 바란다. 침묵하며 가시는 분이신 하느님이시고, 그분 자신을 겸손하게 하시는 분이시며, 그분의 자녀들 안에서 그분 자신을 증가시키시기 위하여 자신을 버리시는 분이시다; 모두에게 성장의 기회들을 주시는 분이시다. 혼들이 그들의 잘못들에 대해서 회개할 때 구속하시고 용서하시는 하느님이시다. 하느님께서는 항상 냉담 앞에서 침묵과, 거절 앞에서 겸손과, 무지함 앞에서 긍휼과, 기쁨들 안에서 형제애를, 그분의 자녀들의 좁은 길에서 행복을 공유하시는 것을 다시 시작하실 준비를 하고 계신다.

다른 것 안에 있지 않고, 하느님 안에 너의 보증서가 항상 있게 되길 바란다. 사람이 아니라 하느님 아버지를 관찰하여라. 다른 사람들의 잘못들과 함께 너의 잘못들을 정당화 하는 것이 아니라, 아이야, 오직 너의 사랑에 대한 보증서와 하느님 안에서 발전의 보증서를 항상 새롭게 하는 것을 구해야만 한다. 그분께서 사랑하신 것같이, 그분의 길들을 걸으신 것같이, 사랑하여라. 그곳에서 너는 너의 존재의 의미와 너의 발전의 강함을 발견할 것이다.

너의 아버지이시고 친구이신,

가장 순결한 요셉 성인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