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5월, 5일, 화요일

Mensajes diarios
평화의 장미이신 성모 마리아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미나스 제라이스, 피규에이라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성모님께로부터 전달받음
티없이 깨끗하신 성모님의 마음에 드리는 시
다섯 번째 시

가난한 사람들의 귀부인이시며,
괴로움을 당하는 사람들의 위로자이시고,
추방자의 어머니시며,
태어나지 않은 자의 수호자이시여,
저희의 인류를 위해 중보기도를 해 주시옵소서.

저희가 그리스도님의 열망들을
성취하도록 해 주시옵소서.
저희가 매 순간마다 하느님의 부르심에
응답할 수 있게 해 주소서.

가난한 사람들의 귀부인이시여,
저희의 마음들이 겸손하게 되도록 해 주시옵소서.

영원하신 아버지의 사랑으로
저희의 삶들이 복되게 해 주시옵소서.

인류의 구속에 관한 이 계획에서
저희의 부분을 성취하는 것에
결코 실패하지 않게 해 주소서.

사랑하는 어머니시여,
저희가 더 잘 섬길 수 있도록
저희 자신들에서
저희를 자유롭게 해 주시옵소서.

저희가 각 새로운 부르심에
항상 ‘예’라고 말할 수 있도록
당신의 아드님처럼 조건 없는
저희를 만들어 주시옵소서.

가장 가난한 사람들을 돌볼 수 있도록
저희를 가르쳐 주시옵소서.

사랑과 자비로 다른 사람들을 섬길 수 있도록
저희를 가르쳐 주시옵소서,
이와 같이하여,
저희가 그리스도님의 사도들이 될 것이오며,
성심들의 사랑이 대 승리를 거둘 수 있도록
인류를 위해서 저희 자신들을 희생할 수 있도록
준비하게 되옵나이다.

아멘.

----------------------------------------------------------------------

나는 나의 부름에 응답하는 너희에게 감사한다!

너희에게 은총을 베푸시는 분,

너희의 어머니이신 동정녀 마리아, 평화의 장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