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2월, 21일, 목요일

Mensajes diarios
영화로운 그리스도 예수님의 매일의 메시지, 우루과이, 파이산두, 아우로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예수님께로부터 전달받음

새로운 동맹이 천국과 땅 사이에서, 평화를 이루는 자들과 주님 사이에서 제정된다.

구속의 테이블에 앉으셨던, 스승님께서 그분의 생명수로 각각의 제자들을 씻기시면서 그들의 영들을 정화하신다.

성령께서 그의 선물로 그들에게 세례를 베푸시도록 주님께서는 그들의 머리들을 씻기신다.

주님의 제자들이 지금부터 완전한 조건 없는 기부의 삶을 실천하도록 그분께서는 그분의 제자들의 손들을 씻기신다.

스승님께서 과거에 그분의 제자들의 발들을 씻기셨던 것처럼, 그분의 제자들의 발들을 씻기신다, 그리하여 그들이 정화와, 체념과 순종의 좁은 길을 걷게 되는 것이다.

그리고 이처럼, 모든 사람들은 주님의 거룩한 성배와 내적이며 영적인 교제를 기념하기 위하여 준비된다.

가장 불결한 죄들이 사라지게 된다. 가장 깊은 의혹들이 분명하게 된다.

각 혼의 목적의식이 오늘 밝히 드러내진다. 어느 누구도 무지의 포로가 되지 않을 것이다.

그리스도님의 모든 제자들은 지금 그들의 약속에 대한 책임감을 알고 있다. 따라서 사랑의 계획이 그것을 환영하는 사람들의 자의식에 그려지며, 하느님의 영의 빛에 의해서 만져짐에 의해서, 그들이 마땅히 받을만 하지 못하는 은총을 받는 것이다.

그 순간이 오고 있다. 그 거룩한 순간이 오고 있다.

그 거룩한 성배가 최상위의 사제의 손들에 의해 제단에서 취해진다.

모두는 이러한 새로운 사건을 존중한다. 예전에 이 민족에게 맡겨졌던 그 유산은 진실로 “예”라고 말했던 사람들의 마음 안에서 부드러운 기억처럼 다시 한번 깨어난다.

성인다운 성배가 세워진다.

봉헌된 성스런 제문이 가장 높으신 주님에 의해 선포되며, 그리고 땅에 엎드렸던 그분의 제자들은 성령님의 성스런 불꽃의 영감을 받는다.

언약은 다시 한번 완성되지만, 이 시간 어린양께서는 도살장으로 가시지는 않을 것이다; 과거에 있었던 그의 피는 시대들과 세대들을 걸쳐서 천상의 승리에 대한 증거가 되고 또한 될 것이다.

새로운 그리스도들이 땅으로서의 지구를 다시 채우고, 마침내 평화가 숨쉬게 될 것이다

나는 너의 마음에 내 말씀들을 잘 간직하고 있는 너에게 감사한다!

너를 축복하시는 분,

너의 스승이신, 그리스도 예수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