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 19일, 수요일

Mensajes diarios
영화로운 그리스도 예수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미나스 제라이스, 피규에이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예수님께로부터 전달받음

만약 사람의 아들이 십자가 위에서 인류의 역사에서 첫 번째 성인으로 그를 변화시키면서, 죽어가는 죄인을 용서했다면, 네가 세상에서 모든 도둑들을 변화시키기 위해 용서할 수 없는 것이 무엇이겠느냐?

모든 악을 넘어, 깊은 내부에서 이러한 자의식들은, 그들이 버려지고 가난한 것을 두려워하는 그들의 내적 세상들 안에 자리잡고 있다.

모세의 계명에 따라 말했다: 너희는 도둑질 해서는 않된다. 이 규칙은 주로, 부족해서 혹은 무분별하게, 그것을 훔치기 위해서 유혹 당하지 않고, 어떤 것이나 어떤 사람의 부재를 두려워하지 않는 것을 나타낸다는 것을 이것이 의미하고 있다.

너의 선생님께서 십자가 위에서 도둑을 용서하셨을 때, 그분께서 생존하셨을 동안 주님의 몸에서 아직 흘러내렸던 그분의 피를 통하여 지극한 자비로 직접 그를 용서하셨다.

십자가 위에서 도둑에게 수여하셨던, 이러한 자비의 행동은 그가 죽음에 이르는 사형선고를 받았을 때에, 동일한 그 도둑이 받았던 내적 열망에서부터 발생하였던 것이다; 그리고 죽어가는 죄인의 회개 후에, 그의 선생님의 약속은 파라다이스 안으로 그의 자의식의 들어감이 결정되었던 무엇이었다.

오로지 위안의 행동과 진실한 사랑만이 구원을 허용할 수 있었고 커다란 처벌에 선고 받았던 어떤 사람의 구속을 허용할 수 있었던 것이다. 이 같은 경우에, 자비가 정의를 가라앉혔던 것이다.

나는 너의 마음에 나의 말씀들을 잘 간직하고 있는 너에게 감사한다!

너를 축복하시는 분,

너의 선생님이신, 예수 그리스도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