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7월, 28일, 일요일

Mensajes diarios
요셉 성인님의 매일의 메시지, 우루과이, 파이산두, 아우로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발현 목격자 루시아 데 예수 수녀가 요셉 성인님께로부터 전달받음

혼들이 평화를 위해서 부르짖고 세상에서 오로지 평화의 성립에 대한 목적을 위해서 일치하는 곳에, 하느님께서 계실 것이다.

창조주께서는 그분의 자녀들의 목소리와 간청들을 들으시며, 깨어난 그들의 혼들의 깊은 곳들을 그분께서 들으신다. 거양성체의 최소한의 노력으로, 하느님의 손들이 땅으로서의 지구로 뻗으시고 그분의 마음으로 혼들을 데려가신다.

자녀들아, 평화를 위한 청소년의 축제는 혼들이 격려와 숨쉴 공간을 찾는 그 순간이며, 젊은 사람들이 이 세상을 변형하는 그들의 사명을 지속하기 위한 의미와, 희망과 강함을 발견하고 신의 목적의 기원으로 그것을 돌아오게 한다.

비록 너희가 그것을 알지 못하고 영적인 사건들에 대한 과학을 이해하지 못한다 하더라도, 많은 젊은 사람들은 하느님에 의해 만져지고 자유롭게 되며 구제된다. 그들이 노래하는 동안, 그들의 혼은 자유로워진다; 그들의 감정들이 그림들과, 사진들과, 그들이 그렇게 예술이라고 부르는 무엇으로 표명될 때, 그들이 그들의 목소리로, 그들의 마음으로, 시들로, 간증들로, 영상들로 이야기된 말들로 표현하는 동안, 이와 같은 단순한 방법으로 창조주께서 그들의 혼들을 조용히 만지시는 것이다. 이처럼 단순한 방법으로 너희의 천상의 어머니께서 마음들을 겸손하게 변형시키시고 그들이 택해야만 하는 길을 그들에게 보여주시는 것이다.

평화를 위한 청소년의 축제는 새로운 삶에 이르는 문이며, 그곳에서 혼들은 좁은 길을 인식하고 그것을 밟도록 신성한 축복을 받는다.

이 순간을 공경하여라, 왜냐하면 깨어난 사람들이 땅에서 새로운 삶의 선구자들이 될 것이기 때문이다; 그들은 무한성에 이르는 그들의 구속에 대해서 간증할 사람들이다; 그들의 성취된 사명으로 가득 찬 자의식으로 기원으로 돌아오는 사람들이 되고 그분의 사랑과 그분의 창조에 대한 쇄신을 하느님께 봉헌할 사람들이 될 것이다.

이것이 평화를 위한 청소년의 축제이다; 새로운 좁은 길과, 새로운 시간에 이르는 출입구이다. 깨어남에 대한 첫 번째 욕구는 하느님의 마음의 대 승리로 절정을 이룰 것이다.

이것이 너희가 그것을 봐야 하는 이유이며 이와 같은 사랑으로 그들의 성장과, 그들의 성숙과 그들의 확장에 동행하여라.

너희는 이것을 위한 나의 축복을 갖고 있다.

너희의 아버지이시며 친구이신,

가장 순결하신 요셉 성인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