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9월, 2일, 일요일

Mensajes diarios
요셉 성인님의 매일의 메시지, 우루과이, 파이산두, 아우로라에서 발현 목격자 루시아 데 예수 수녀가 요셉 성인님께로부터 전달받음

세상에 평화를 위하여 부르짖어라, 그러나 또한 네 자신의 마음에 평화를 실천하기 위해 부르짖어라. 우주의 평화의 원천에, 주님이신 너의 하느님의 자의식에, 귀부인이신 너의 어머니의 마음에 일치시켜라.

평화가 변경될 수 없는 분들께 일치하여라, 그리고 가장 큰 무관심이나 가장 심각한 공격이라 할지라도, 그분들 안에서는 평화를 소멸시킬 수 없는 것이다.

평화는 외관들을 넘어서 그리고 좁은 길에서 패배당함들을 넘어서 하느님의 확실한 대 승리인 것이다.

평화는 하느님의 지혜이며 지식이다. 하느님께서는 평화를 잃지 않으신다는 것을 알고 계신 분이시며 그분 안에서 실천하신다는 것을 알고 계신 분이시다, 왜냐하면 그분의 뜻은 모든 생명을 넘어서 존재한다는 것을 그들이 인식하고 있기 대문이다; 창조된 모든 것은 그분의 마음에 속해 있다. 그분 자신을 새롭게 하기 위하여 그리고 성장하는 그분의 자녀들을 허용하시기 위하여, 창조주께서는 관찰하시고 법들의 일들을 존중하신다; 그분의 숨결과 더불어, 아무리 생명이 영원하다 할지라도 만들어 지기도 하고 만들어지지 않기도 하는 것이다.

그런 다음에, 너희 주변과, 세상 안에서나 너희의 내부에서 일어나고 있는 무엇에 무관심하게 되는 것이 아니라, 성장하고 너희의 눈들로부터 어두운 그림자들과 평화의 부재가 가져오는 어둠들을 제거할 수 있는 너희를 위하여 이와 같은 변경할 수 없는 평화의 원천에 일치하여라, 그리하면 지금 말한 것처럼, 너희는 진리의 눈들로 사건들을 볼 수 있게 될 것이며 이해와 지혜로 그것들을 응시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변경할 수 없는 평화의 원천에 너의 마음을 일치시켜라 그렇게 하면 너는 네 자신의 내적 세상을 바라볼 수 있고 어디에서 시작되는 지를 알 수 있다. 만약 네 마음에 평화가 있다면, 너는 서두르지 않고 두려워하지 않으며, 땅에 있는 학교로서, 천국에까지 너를 붙들고 있는 이 커다란 계단에서, 그 시간에 발걸음을 취할 수 있을 것이다.

아니야, 하느님의 평화 안에서 진실하게 있는 것을 찾아 오너라.

네가 혼란스럽게 된 너의 마음을 볼 때 그리고 작게 시작해서 급속히 크게 되는 인간의 몰이해의 심연으로 너의 자의식이 들어갈 때에, 하느님께 기도하여라 그리고 요청하여라:

주님이시여, 저의 마음을 평화의 원천 안에 놓으시옵소서.                                         저의 내부에서 당신의 평화의 작은 부분이라도 제가 느끼게 해 주시옵소서.                        저는, 당신의 열매이오며, 당신의 창조물과 당신의 세포에서 살아있는 부분이옵나이다.              당신의 사랑으로 새롭게 되는 것과 극복하는 것을 구하옵나이다.                                   당신 안에 있도록 저를 도와주시옵소서,                                                          그리하여 당신 안에서, 제가 이 시간들을 극복하게 되옵나이다,                                        저의 마음에 당신의 평화를 가져오시옵소서                                             그리고 저를 통하여, 세상에 당신의 평화를 비추시옵소서.

아멘

지금 말한 것처럼, 간단하고 진실하게, 하느님께 이야기하여라 그리고 아버지의 마음과 더불어 사랑의 끈을 만들어라, 그리하여 알지 못하고, 너는 지금의 너인 무엇을 최종적으로 포기하게 되고 너를 변형하기 위해서 그리고 이 세상에서 그분의 한 도구 안으로 너를 변화시키기 위해 너는 너의 창조주를 최종적으로 허용하게 될 것이다.

너는 이것을 위한 나의 축복을 갖고 있다.

너의 아버지이시며 친구이신,

가장 순결하신 요셉 성인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