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5월, 9일, 토요일

Mensajes diarios
평화의 장미이신 성모 마리아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미나스 제라이스, 피규에이라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성모님께로부터 전달받음
티없이 깨끗하신 성모님의 마음에 드리는 시
여덟 번째 시

 

가장 사랑하는
천국과 땅의 여왕이시여,
당신의 겸손한 발치에서,
당신에 대한 저희의 모든 사랑의 진정한 봉헌물로서
저희는 저희의 삶과 마음을 놓아드리옵니다.

가장 사랑하는 우주의 어머니시여,
하느님의 자비의 커다란 거울이시여,
천국의 은총들을 당연히 받을 수 있도록
저희를 도우소서.

저희의 자의식들이 무한성과
인류의 구제에 대한 커다란 계획의
조그만 부분이라도
최소한 나타낼 수 있도록
저희 안에 창조의 신성한 목적을 성립하여 주소서.

저희는 당신의 종들이옵니다,
가장 거룩하신 동정녀시여,
저희는 그리스도님의 약속들이
가능한 많은 마음들 안에서 성취될 수 있도록,
당신 곁에서 저희의 삶들을
철야 기도에 봉헌하는 사람이옵니다.

어머니시여,
그리스도님의 빛과 사랑을 위하여
더러운 사람들의 때를 없애주소서.

어머니시여,
절망하는 사람들의 마음의 고통을
경감시켜 주소서.
저희가 신성한 자비의 강함과 힘으로
채워진 것을 느낄 수 있도록
저희 각자에게 하느님의 사랑의 우주를 가지고 오소서.

아멘.

-----------------------------------------------------------------------

나는 나의 부름에 응답하는 너희에게 감사한다!

너희에게 은총을 베푸시는 분,

너희의 어머니이신 동정녀 마리아, 평화의 장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