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 4일, 화요일

Mensajes diarios
평화의 장미이신 성모 마리아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미나스 제라이스, 피규에이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성모님께로부터 전달받음

사랑하는 자녀들아:

매일매일은 다가오는 이 새로운 탄생을 위한 연합과 화해에 대한 새로운 서원에 이르는 내적 기회가 있음으로 인해 지나가고 있으며, 인류의 관심 안에서 그 순간은 내적이며 깊이 있는 어떤 것에 있지 않고 외적이며 물질적인 어떤 것에 절대적으로 놓여질 것이다.

이러한 이유 때문에, 나의 자녀들아, 더욱 의식이 있고 영적인 좁은 길 안에 있는 모든 사람들에게 이 달 동안 인류가 행하는 것의 모든 맞은편에서 지원하고 유지하는 책임감이 있게 될 것이다, 그래서 적어도 그리스도님의 신성에 대한 법규들이 땅 위의 대 다수의 혼들 안에서 나타나게 될 것이며, 그리하여 자의식들은 불필요한 삶 안으로 그들 자신들을 잠수하는 것이 더 이상 필요한 것이 아니라, 영의 삶 안으로 가는 것이 더 필요하다고 느끼며 인식하는 것이다.

이것이 커다란 정의들과 커다란 발걸음들의 시간인 것이다.

나는 나의 부르심에 응답하는 너희에게 감사한다!

너희를 축복하시는 분,

너희의 어머니이신 마리아, 평화의 장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