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4월, 26일, 금요일

Mensajes diarios
영화로운 그리스도 예수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상 파울로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예수님께로부터 전달받음

너의 기도들이 항상 진실하고 깊게 있었다면, 오늘 날의 것들과 같이, 나의 자비에 대한 무한한 공덕들은 황량함과 패망에 있는 혼들에게 도달했을 것이다, 왜냐하면 내 아버지의 권능인, 나의 권능은 한계들과 경계들을 갖지 않기 때문이다.

그들 자신들을 위해서가 아니고, 오히려 온 세상을 위해서, 나의 신성한 자비를 간청한 모든 사람들은, 어느 날 가장 무관심하고 최면에 걸렸던 사람들이 현실과 신성한 삶에 깨어나도록 비처럼 은총들이 내려오게 하는 원인이 된다.

나의 자비의 공덕들을 통해서, 나는 예전에 한번 만들어진 모든 악의 연결들을 재검토하고 회개하는 기회를 세상에 부여한다.

내 자비의 권능은 나의 사랑의 무한한 원천에 의해 욕구를 주게 되고, 세상의 환각에서 혼들을 물러나게 하는 사랑은 영의 삶으로 그들을 깨운다.

나의 자비를 통해서, 나는 인류 안에서 약속들을 달성한다. 그리고 그리스도님의 신성한 권능이 간청될 때에, 심오하고 바람직하지 않은 파문들이 해결되며 마음들은 하느님의 사랑으로, 구원하는 사랑으로 재점화한다

나는 나의 말들을 너희 마음에 잘 간직하고 있는 너에게 감사한다!

너를 축복하시는 분,

너의 스승이시며 주님이신, 그리스도 예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