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월, 23일, 수요일

Mensajes diarios
영화로운 그리스도 예수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쌍 파울로에서 미나스 제라이스, 피규에이라의 마리안 센터에 이르는 여정 중에,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예수님께로부터 전달받음

너의 존재의 깊은 곳들을 내가 안다; 네가 어떠함으로 있었으며, 네가 어떠함으로 있으며 어느 날 내 자비로운 일과 기적에 의해서 어떠함으로 있을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네가 항상 너에게 발생하는 무엇에 전념할 필요가 없는 것이다. 네가 발전적인 것들 안에 너의 정신과 너의 마음을 집어 넣는 것이 더 좋은 것이다, 이와 같은 방법으로 너는 시간과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고, 나의 성심에 신뢰함으로 네 자신을 실제로 줄 수 있는 공간을 절약할 수 있을 것이다.

이른 바 인간의 타락을 용기 있게 초월하여라. 네가 나를 사랑하는 것처럼 다른 사람들을 사랑하여라, 이와 같이하여 네가 네 자신의 내부에서 실제로 좋은 어떤 것을 세울 것이며, 모든 사람들은 그들의 마음들과 그들의 삶들의 고통을 경감하기 위하여 너의 선함으로 섬기게 될 것이다.

간단히 말해서, 깊은 자비로운 행동들에서와 마찬가지로, 너희는 인내와 조건 없는 모델로서 나를 닮아야 한다.

어는 날 너는 깨어날 것이며 또 다른 사람이 될 것이다. 이 모든 무게가 너의 올바르고 향상된 성향에 의해서 변모될 것이다.

네 자신을 정복하는 것을 두려워하지 말아라. 내 발걸음들을 뒤따라라 그리하면 네가 내적 평화를 얻을 것이다.

나는 너를 기다리고 있다.

나는 너의 마음에 내 말씀들을 잘 간직하고 있는 너에게 감사한다!

너를 축복하시는 분,

너의 스승이신, 그리스도 예수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