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8월, 20일, 월요일

Mensajes diarios
영화로운 그리스도 예수님의 매일의 메시지, 우루과이, 파이산두, 아우로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예수님께로부터 전달받음

시들의 세 번째 연속

예수님의 복되신 성심께 드리는 열두 번째 혼의 시

오, 가장 사랑하올 예수님이시여!

제가 당신의 좁은 길을 닮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하여,                                                         당신의 겸손한 발자국들을 찾아서,                                                                  얼마나 오랫동안 행성으로서의 지구의 이 좁은 길을                                                걸어왔는지요!

오, 저의 주님이시여, 사랑의 선생님이시여!

제가 당신께서 마땅히 받으셔야 하는 명예와 더불어,                                                     당신의 마음을 느끼고, 그것을 경배할 수 있게 하기 위하여                                           얼마나 오랫동안 당신의 마음을 찾아야 했는지요!

오, 주 예수님이시여,                                                                              진리에 속한 향기로운 남편이시여!

나자렛의 놀라우신 사람이시여!

매일의 성체에서                                                                               제가 얼마나 당신의 영을 찾아왔는지요!

제가 당신의 뜻을 앞으로 운반하고,                                                                 그것을 구체화하기 위해서,                                                                       얼마나 많이 열망해 왔는지요!

사랑하는 빛의 선생님이시여,                                                                       제 안에서 환각들이 사라지는 것을 완성해 주시옵소서,                                               그리하여 제가 당신께서 제게 그렇게 많이 주신,                                                       놀라운 사랑과, 모든 것과 더불어                                                                         공유할 수 있사옵나이다.

저는 더 많은 마음들이 당신의 치유하는 불을 통과하여                                                  지나갈 수 있도록 용감해 지는 것을 바라옵나이다.

제가 얼마나 많이 당신을 사랑하며                                                               얼마나 많이 당신을 필요로 하는가를                                                                천국과 땅이 알았는지                                                                            제가 원하옵나이다.

당신의 부활의 신비를 제가 알도록 해 주시옵소서.

당신의 수난에서 당신에 의해서 실천된 매 그 순간이,                                                   제가 당신 안에서 저의 삶이 새로워질 수 있을 때까지,                                               저의 본질 안에서 잘 남아 있게 해 주시옵소서.

아멘

나는 너희의 마음들 안에 이와 같은 혼의 말들을 잘 간직하고 있는 너희에게 감사한다!

너희를 축복하시는 분,

너희의 선생님이신, 그리스도 예수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