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3월, 21일, 수요일

Mensajes diarios
영화로운 그리스도 예수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상 파울로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수사가 예수님께로부터 전달받음

너희의 선생님께서 혼들 안에 있는 신의 힘, 충성심과 선함의 원리들에 대해서 다급한 회복을, 인류 안에서 성립하기 위하여, 그분의 신성과 존귀한 피의 영적 법규들을 다시 한번 쏟아 부어주시는 이 날들을 준비하고 계신다.

그렇기 때문에, 주님 성지(종려)주일에 실제로 시작하여 부활절 주일까지인, 나의 수난의 날들 동안에 나와* 연결되는 모든 혼은, 인류의 이 다음 단계와 가까운 위기의 국면에서, 나와 함께 모여, 지탱하고 그것을 도울 내 자의식의 욕구들을 받을 것이다.

그것 때문에, 최소한 하루에 한번이라도, 경배할 공간을 갖지 못한 사람들을 위해서 십 오분 동안 내 성체적 마음에 경배하거나 혹은 내 성심과의 내적 연합을 봉헌하는 모든 경배자들에게 요청하기 위해서 내가 온 것이다.

그래서, 행성으로서의 지구에서 발생된 많은 잔악행위들을 최종적으로 끝에 밀어 넣기 위하여 노력할 이러한 영적인 준비와 더불어 너희는 너희의 종교지도자를 동행할 것이다.

내 동료들 앞에서, 나는 나의 수난의 내적 의미를 너희에게 느끼도록 약속한다, 그래서 너희 선생님께서 고통으로 몸부림 치는 동안 살아있었던 동일한 감정들과 지각력들을 가지고, 십자가 위에서 너희 주님의 죽음에 이르기까지 그분에 의하여 성취된 공로들을 너희가 사용할 수 있는 것이다.

나는 특별히, 봉헌된 자들이 나의 영과 진실한 연합을 하면 좋겠다, 왜냐하면 그것이 혼들을 도와줄 다음 날들 동안 행동할 것이기 때문이다.

나는 너희에게 내 마음을 느끼도록 노력할 것을 다만 요청하는 것이다.

나는 너희 마음 안에서 내 말씀들을 잘 간직하고 있는 너희에게 감사한다!

너희를 축복하시는 분,

너희의 선생님이신 그리스도 예수님

 

-------------------------------------------------------------------------------------------------------------

*저희의 주님께서 저희에게 요청하신 것은, 3월 22일부터 부활절 날인, 4월 1일까지, 그분의 가장 복된 성체를 경배하거나 혹은 그분의 성스런 얼굴들 중 어느 것이라도 응시하면서, 하루에 15분 동안 그분께 일치하는 것이다: 성 주간 동안 그분과 동행하기 위하여, 영화로운 그리스도 예수님, 자비의 예수님, 예수님의 성심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