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모님의 주간 메시지, 우루과이, 파이산두, 아우로라의 마리안 센터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에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성모님께로부터 전달받음

사랑하는 아이들아, 

지금 시작되는 이 달 5월에, 묵주기도가 서문이 되고 또한 다음 행사들을 위한 내적 준비가 되길 바란다. 

통과해 가는 내 모든 자녀들을 위해 영적인 문을 여는 모성적 마음, 즉 나의 티없이 깨끗한 성심에 너희의 믿음이 고정되어 천국의 아버지의 집에 들어가길 바란다. 

지금은, 나의 기도의 군사들이 이미 묵상의 상태로 살아야 할 때이다. 

기도하는 말을 통해서, 매일의 실행이 너희 안에 있는 거울의 마음을 깨우는 길이 되고 너희의 혼들이 천국에서 나오는 구속과 ​​자비의 충동들을 받을 수 있도록 내가 그들에 대한 승낙을 갖게 되며, 이것은 천상의 거울들에 속한 나의 커다란 내면의 네트워크 안에서 보호되고 있다. 

지금은 나의 각각의 종들이 그들의 자의식들을 넓히고 인류와 행성으로서의 지구를 위해, 천상의 어머니의 위대한 중보기도들 안에서 그분과 함께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좋은 순간이다. 

묵상 속에 있는다는 것은 침묵 속에 있는 것이지만, 그것은 또한 기도의 삶을 실천하는 것이다 그래서 내 손들이 온 인류에게 쏟아 부어주기를 기다리는 은총들의 용기들로서 너희의 마음들이 축복을 받는 것이다. 

너희의 거울의 마음이 깨어남으로 인해, 너희는 어려운 행성적 상황에 더 민감해질 것이며, 내가 너희에게 나의 사랑의 말들을 건네주기 위해 오는 곳인, 커다란 천상의 왕국 안에 존재하는 나의 위대한 영적 간구의 네트워크 안에서, 너희의 자의식들이 영으로 일치하기 위해 일어날 것이다. 

사랑하는 아이들아, 나는 너희의 정신들, 특히 너희의 마음들을 높은 곳들과, 천국과, 우주 안에 둘 수 있도록 다시 한 번 너희를 초대한다, 왜냐하면 그곳에서 너희가 내면의 평화를 찾을 수 있기 때문이다. 

나는 나의 기도하며 간구하는 천상의 군대들의 일원이 되기 위해 청원하는 너희에게 감사한다!   

너희를 축복하시는 분, 

너희의 어머니이신, 동정녀 마리아, 평화의 장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