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5월, 22일, 금요일

Mensajes diarios
평화의 장미이신 성모 마리아님의 매일의 메시지, 브라질, 미나스 제라이스, 피규에이라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성모님께로부터 전달받음
티없이 깨끗하신 성모님의 마음에 드리는 시
열아홉 번째 시

새벽 별이시여,
다시 태어난 아우로라시여,
나라들의 통치자이시여,
백성으로서,
저희가 그리스도님의 오심을
준비하게 해주소서.

그리스도님의 영에 의해 복 받은,
저희가 섬김에 있어 인류와
자연의 왕국들에 대한 박애적 사랑으로
저희의 강함을 새롭게 할 수 있도록,
저희의 발들이 왕의 마음에 속해 있는
성스런 성전을 향해 걷게 해주소서.

사랑하는 천국의 어머니시여,
인류의 슬픔들을 경감시킬 수 있도록
저희를 도우소서.

모든 필요함에
항상 있을 수 있도록
당신의 사랑이
저희를 가르쳐주시옵소서.

강렬한 기도를 통해,
저희가 저희 나라들을 보호하고
돌보는 것을 배우게 해주소서,
왜냐하면 당신께서 저희를 돕기 위해
그곳에 계실 것이라는 것을
저희가 알기 때문이옵니다.

성모 마리아님,
저희가 그리스도님에 속한 사도들의 좁은 길을
용감히 따를 수 있도록
저희를 포함하여
모든 그리스도인들을
당신의 빛의 망토로 도와 주소서.

저희의 구속이
아직 그리스도님을 발견하지 못한 사람들에게
하나의 모범이 되게 해주소서.

저희의 신념이
하느님 안에서 살지 못하는 사람들과 더불어
쌍둥이 불꽃이* 되게 해주소서.

당신의 가장 사랑하는 아드님께서
인류를 위한 사랑으로
그리고 온 행성을 위해,
그분께서 통치하시고
일하실 수 있는 장소를
저희 존재들의 비움 속에서,
발견하게 해주소서.

저희의 믿음이
하느님의 목적을 성취할 수 있도록
저희 나라들을 돕게 해주소서.

아멘.

-------------------------------------------------------------------

나는 나의 부름에 응답하는 너희에게 감사한다!

너희에게 은총을 베푸시는 분,

너희의 어머니이신 동정녀 마리아, 평화의 장미

-------------------------------------------------------------------

쌍둥이 불꽃* : 쌍둥이 불꽃은 우리 마음에서 다른 사람에게 발산 할 수 있는 사랑과 연민의 에너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