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5월, 30일, 목요일

Mensajes diarios
영화로운 그리스도 예수님의 매일의 메시지, 크로아티아, 자그레브에서, 발현 목격자 프리아르 엘리아스 델 사그라도 코라죤 데 예수 수사가 예수님께로부터 전달받음

오후 세 시에 나의 신성한 내부들이 열리고, 너희의 스승이신 주님께서 헤아릴 수 없는 자비로 땅으로서의 지구의 지옥들과 같은 곳에서 슬픔과 역경으로 인해 억압받았던 모든 사람들을 끌어 내온다.

그것은 너희의 주님께서 그분의 사자와 충실한 종을 크로아티아에 보내시는 이유이다, 그래서 어머니의 모성적 사랑을 통해, 영적인 용서가 최근의 시간들에서 대립들과 역경들의 증인이 되어온, 크로아티아의 모든 사람들에게 부여될 수 있는 것이다.

그러므로, 이 날에, 내가 하느님의 자비를 가장 필요로 하는 곳에 부어주기 위해서 온 것이다, 그리하여, 혼들은 생명을 그들에게 주시며 과거를 지우고 저질러온 잘못들의 사슬을 끊을 수 있는 사랑을 그들에게 주실 수 있는 분이신, 창조주와의 영적 교재에 살며 참여하는 기쁨을 그들의 얼굴들에서 발견할 수 있다.

나의 자비가 낙담하며 희망을 사랑하는 것이 결핍된 위치에 있는 크로아티아의 백성들이 놓여 있는 비어있고 사막과 같은 자의식의 깊은 공간들에 침투하기를 원한다.

천국의 어머니를 통해, 나는 다시 한번 삶의 의미를 발견할 기회를 너희에게 가져온다, 왜냐하면 크로아티아의 백성들에게는 생존과 결단의 강인함이 있기 때문이다.

나는 나의 말들을 너희 마음에 잘 간직하고 있는 너에게 감사한다!

너를 축복하시는 분,

너의 스승이시며 주님이신, 그리스도 예수